default_setNet1_2

용문면&개포면, 이웃돕기 성금 각 1천만 원 기탁 받아

기사승인 2021.07.27  16:34:59

공유
default_news_ad1

- 개포면 금리 출신 용문면 중리농장 김구진 대표 온정의 손길

용문면행정복지센터(면장 김선길)와 개포면행정복지센터(면장 이재길)는 27일 용문면 선리 중리농장 김구진 대표로부터 이웃돕기 성금 1천만 원을 각각 기탁 받았다.

   

김구진 대표는 개포면 금리가 고향으로 이날 손자 2명과 함께 개포면행정복지센터와 용문면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지역 주민들 복지증진을 위해 써달라며 온정의 손길을 내밀었다.

김구진 대표는 “용문면에서 농장을 운영하고 있지만 늘 마음속에는 고향인 개포면이 자리를 잡고 있어 개포면과 용문면에 각각 기탁을 하게 됐다”며 “작은 정성이지만 지역 주민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선길 면장은 “할아버지 나눔 정신이 손자들에게는 큰 가르침이 될 것”이라며 “기탁해주신 소중한 성금은 무더위로 고생하고 있는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쓰겠다”고 했다.

이재길 면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통 큰 기부를 해주셔서 감사드리고 기탁자의 뜻에 따라 개포면 주민 복지 증진을 위해 귀하게 사용하겠다”고 했다.

예천저널 news@yc-j.kr

<저작권자 © 예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