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풍양면 까치소리 봉사단, 집수리 봉사활동

기사승인 2020.11.27  15:50:00

공유
default_news_ad1

- 귀농‧귀촌 6명의 봉사자들 효자손 역할 톡톡

풍양면행정복지센터(면장 윤상준)에서 지난 7월부터 활동하고 있는 ‘풍양면 까치소리 봉사단’이 집수리 봉사활동을 펼치며 주민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귀농‧귀촌한 6명의 자원봉사자들로 구성된 까치소리 봉사단은 ‘까치가 울면 귀한 손님이 온다’는 옛 말처럼 관내 어려운 이웃들에게 힘이 돼 반가운 손님이 될 수 있도록 봉사활동을 실천하고 있다.

봉사단들은 행정복지센터에서 전등, 스위치 등 간단한 교체가 힘든 지역 내 독거노인, 기초생활수급자 등 거동이 불편한 취약계층을 파악하면 2인 1조로 가구를 방문해 집수리나 전등, 스위치 등 부품을 교체 해주고 있다.

   

봉사활동 서비스를 받은 한 독거노인은 “며칠 전 마루 전등이 나가 거동이 불편하고 혼자 살다보니 전등 교체를 못해 해가 지면 어두운 채로 지냈는데 까치소리 봉사단에서 전등을 고쳐 준 덕분에 캄캄했던 마음마저도 밝아지는 것 같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예천저널 news@yc-j.kr

<저작권자 © 예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