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예천소방서, 화목보일러 주의 당부

기사승인 2020.10.29  18:02:12

공유
default_news_ad1

- 난방용품 화재 원인으로 화목보일러 화재가 가장 많아

예천소방서(서장 윤태균)는 지난 25일 소방청‘화목보일러 화재주의보’발령에 따라 화목보일러 사용 시 화재 예방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다.

   

최근 3년간 경북에서 발생한 난방 등 계절용품 화재는 총 197건으로 이 중 화목보일러가 116건, 열선 37건, 전기히터 23건, 전기장판․담요 등 21건 순으로 나타나 난방기기 중 화목보일러 화재가 59%로 가장 많았다.

화목보일러는 주로 땔감을 구하기 쉬운 농․산촌 지역 중심으로 설치하고 있으며 난방비 절약 효과로 날로 증가하는 추세다. 그러나 산림과 인접한 경우에는 산불로 확대될 위험도 크고 온도조절장치가 없으면 과열로 인해 주변 가연물에 불이 옮겨 붙기도 쉽다.

   

화목보일러를 안전하게 사용하기 위해서는 ▲인근 불에 타기 쉬운 장작․인화성 물질 보관 금지 ▲타기 쉬운 천장 등과 맞닿은 연통은 난연성 단열재로 덮어씌우기▲보일러실 인근에 소화기 비치 ▲연1회 이상 정기점검 등이 필요하다.

윤태균 예천소방서장은“화목보일러 화재는 사용자가 조금만 주의를 기울이면 충분히 화재를 예방할 수 있다”며“예방수칙을 꼭 준수하여 안전한 겨울나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예천저널 news@yc-j.kr

<저작권자 © 예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