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경북도, 상생의 숲에 순직공무원 추모비 제막

기사승인 2023.11.20  09:24:18

공유
default_news_ad1

경북도 소방본부는 지난 17일 순직공무원의 숭고한 희생정신과 넋을 기리기 위해 순직공무원 추모비 제막식을 열었다.

   

제막식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 배한철 경북도의회 의장, 경상북도 의회 상임위원장들과 이영팔 경북소방본부장, 순직공무원 유가족 등 총 300여 명이 참석했다.

경북도는 국민을 위한 희생과 봉사 정신으로 성실히 업무를 수행하다가 안타깝게 순직한 소방공무원 36명과 일반직공무원 27명을 포함해 총 63명의 순직공무원이 있다.

추모비는 약 100일의 제작 기간을 거쳐 경북도청 내 상생의 숲에 건립됐다.

제막식은 국민의례, 추모비 건립 추진 경과보고,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배한철 경상북도의회 의장의 추모사, 유족대표의 예사, 제막 및 헌화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이번 추모비 제막이 유가족과 동료들에게 작게나마 위로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더는 안타까운 순직이 발생하지 않도록 현장을 점검하고 업무환경을 세밀하게 살피겠다”고 말했다.

이어 “경북도는 순직공무원들의 고귀한 희생정신과 사명감을 가슴에 새겨 그에 걸맞게 예우하고, 남은 가족들의 일상과 생계를 지키는 일도 소홀함 없이 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예천저널 news@yc-j.kr

<저작권자 © 예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