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행복을 바르는 사람들’ 효자면에서 '구슬땀'

기사승인 2023.10.23  10:03:57

공유
default_news_ad1

- 경북도청 도배봉사 동아리 예천 수해지역 도배‧장판 재능봉사

   

경북도청 도배봉사 동아리 회원들이 예천에서 자원봉사 활동을 펼쳐 미담이 되고 있다.

경북도청 도배봉사 동아리인 ‘행복을 바르는 사람들’(회장 권대수)은 지난 21일 예천군에서 집중호우 피해가 컸던 효자면 두성리 독거 어르신 댁을 방문해 도배‧장판 자원봉사 활동으로 이웃사랑을 실천했다.

‘행복을 바르는 사람들’은 회원 40명 모두 경북도청 직원으로 구성돼 있으며 회장 권대수(건축디자인과장)를 중심으로 주거개선이 필요한 저소득 가정을 돕는 봉사동아리다.

권대수 단장은 “수해로 힘든 시간을 보내셨을 독거 어르신들의 주거 환경을 개선해드려 이번 봉사의 의미가 더 크다”며 “조금 더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하실 수 있도록 도움이 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박대석 효자면장은 “소외되는 어르신들을 한 번 더 살펴보는 계기로 삼아 모든 주민의 행복한 생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예천저널 news@yc-j.kr

<저작권자 © 예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