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예천박물관, 해외에서 환수한 유물 전시

기사승인 2022.09.19  21:18:33

공유
default_news_ad1

- 일본으로 반출된 ‘토기유개고배' 등 유물 10점 전시

예천박물관은 이달 20일부터 10월 30일까지 해외로 유출됐다가 환수된 우리 문화재를 주제로 ‘2022년 가을 작은 전시회’를 개최한다.

   

이번 작은 전시회는 최선일씨가 일본 내 경매사이트에 출품되거나 민간에서 거래되던 유물들을 사비로 매입해 국내로 들여온 ‘토기유개고배’, ‘청자완’, ‘백자청화수자화문소호’ 등 유물 10점을 전시해 국외 소재 우리 문화재에 대한 관심과 소중함을 인식시키는 자리로 꾸며질 예정이다.

   

최선일씨는 환수유물을 활용하는 차원에서 (사)한국국외문화재연구원을 통해 예천박물관에 유물을 기탁했으며, 일본으로 반출된 우리 문화재를 수집해 교토 고려미술관을 설립한 예천 출신 고(故) 정조문(鄭詔文, 1918~1989) 업적을 국내에 알리는 데 앞장선 인물이다.

   

김학동 군수는 “이번 작은 전시를 통해 국외에 소재하고 있는 우리 문화재에 대해 지역민들의 관심을 유도하고 예천 출신 인물인 정조문 선생을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예천저널 news@yc-j.kr

<저작권자 © 예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