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가수 최상, 예천군 난치병 환자 위해 200만 원 기탁

기사승인 2021.06.12  17:39:50

공유
default_news_ad1

- 아버지가 용궁면 출신 출향인

   

‘2021 예천단오장사씨름대회’ 초청 가수 최상이 관내 난치병 환자를 위해 써달라며 출연료 200만 원을 12일 예천군에 기탁했다.

가수 최상은 ‘KBS 아침마당-도전! 꿈의 무대’에서 올해 첫 5승을 달성했으며, 아버지가 용궁면 출신 출향인이라서 예천에 대한 특별한 애정을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2년 전부터 근육, 관절, 힘줄에 만성적인 통증을 일으키는 난치병을 앓아 빨래로 쥐어짜는 듯한 통증과 불면증에 시달리고 있지만 가수의 길을 묵묵히 걸으면서 예천군 난치병 환자들에게 작은 도움을 주기 위해 기부를 결정했다.

최상은 “KBS 아침마당 프로그램을 통해 많은 분들에게 사랑을 받아 이제는 받은 사랑을 베풀고 싶었다”며 “이번 ‘2021 예천단오장사씨름대회’ 행사 출연료 기탁으로 난치병 환자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학동 군수는 “기탁해 주신 출연료는 관내 난치병 환자에게 잘 전달하고 살기 좋은 예천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예천저널 news@yc-j.kr

<저작권자 © 예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