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효자면행정복지센터, 농촌일손돕기 구슬땀

기사승인 2020.10.28  11:46:55

공유
default_news_ad1

효자면행정복지센터(면장 안경진)와 종합민원과, 곤충연구소 직원 20여명은 28일 농번기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감 재배 농가를 찾아 일손돕기 봉사활동을 전개했다.

   

이날 인손돕기 대상 농가는 장애를 겪고 있어 일손을 구하지 못해 감 수확 시기를 놓칠까 노심초사 하던 중 공무원들이 일손을 보탠 덕분에 600평 면적의 감을 수확할 수 있었다.

안경진 효자면장은 “본격적으로 시작된 수확 철에 어려운 농가에 큰 도움이 되는 모습을 보니 뿌듯하다”며 직원들을 격려하고 “효자면 농촌의 활력 제고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에서 추진 중인 농촌 일손 돕기는 고령농가, 장애인 농가, 독거노인 농가 등 농번기에 일손이 시급한 농가를 선정해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행사로 농가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

예천저널 news@yc-j.kr

<저작권자 © 예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