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예천 '상큼미', 서울 서대문구 학교 급식쌀로 선정

기사승인 2020.05.18  21:19:47

공유
default_news_ad1

- 서대문구 초·중·고등학교에 급식용으로 협약 체결

   

예천 무농약 친환경쌀 ‘상큼미’가 6월부터 2년간 서울 서대문구 초·중·고등학생들의 학교 급식으로 제공된다.

지난 8일 서울 서대문구청에서 열린 ‘서대문구 학교급식을 위한 친환경쌀 품평회’에서 상큼미가 맛과 품질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학교 급식용 쌀로 선정됐다.

상큼미는 영농조합법인 연자방아친환경쌀(대표 정원학)이 지역 친환경쌀 회원농가의 무농약 일품벼를 수집해 위생적이고 안전성이 확보된 자체 GAP(농산물우수관리) 도정시설에서 철저한 품질관리로 가공되어 품질의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다.

예천 친환경쌀은 낙동강 상류의 비옥한 평야에서 맑은 물과 풍부한 일조량을 받고 재배되어 미질(米質)이 우수하고 밥맛이 뛰어나며 현재 80여 농가에서 134ha가 재배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지역 친환경쌀이 대도시 공립 초·중·고등학교 급식으로 공급할 수 있어서 안정적인 판로 확보는 물론 농가소득 증대도 기대된다” 면서 “철저한 품질관리와 사후관리를 통해 예천 친환경쌀의 우수성을 널리 알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예천저널 news@yc-j.kr

<저작권자 © 예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