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예천군, 온열질환 응급실감시체계 운영

기사승인 2020.05.18  12:55:44

공유
default_news_ad1

- 의료기관과 협력 올 여름 폭염 군민 건강피해 최소화

   

예천군은 5월부터 이른 무더위가 시작됨에 따라 폭염으로 인한 군민 건강을 보호하고 건강피해를 모니터링하기 위해 온열질환 응급실감시체계를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온열질환은 열로 인해 발생하는 응급질환으로 뜨거운 환경에 장시간 노출 시 두통, 어지러움, 근육경련, 피로감, 의식저하 등의 증상을 보이며 생명이 위태로울 수 있는 질병으로 열탈진(일사병)과 열사병이 대표적이다.

군은 관내 1개의 응급실 운영 의료기관과 협력해 응급실 내원환자 및 온열질환자 신고자를 대상으로 발생 현황과 관련요인, 주요 특성 등을 5월 20일부터 9월 30일까지 매일 모니터링 하는 시스템으로 지역별 현황을 분석해 자료를 제공할 방침이다.

또한 올해도 온열질환자들이 속출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규칙적인 수분섭취하기 ▲초기증상 시 시원한곳으로 이동하여 휴식을 취하기 ▲폭염주의보·경보가 발령되면 위험시간대(12시~17시)에는 야외활동을 줄이기 ▲활동이 불가피한 경우 챙이 넓은 모자, 밝고 헐렁한 옷 등을 착용하기 ▲환자 발생 즉시 시원한곳으로 옮긴 후 의료기관으로 이송할 것 등을 당부했다.

윤귀희 보건소장은 “응급의료기관과 협조체계를 강화해 군민들에게 즉각적으로 정보를 제공하고 폭염에 대비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해 물 자주 마시기, 더운 시간대에 휴식하기 등 건강 수칙을 준수하고 무더위 쉼터로 보건지소, 진료소 등 보건기관을 적극 활용하길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예천저널 news@yc-j.kr

<저작권자 © 예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