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족한 농촌 일손 돕기 나서

기사승인 2020.05.14  14:41:10

공유
default_news_ad1

- 예천소방서 인력 25명 지원

예천소방서는 코로나19와 고령화 등으로 인해 농촌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농촌 일손 돕기’를 운영했다.

   

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14일 본격적인 영농기에 코로나19로 외국인 근로자의 입국이 지연되면서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박경욱 예천소방서장을 비롯한 25명의 직원들이 일손 돕기에 지원했다.

이번 ‘농촌 일손 돕기’는 마늘재배 농가를 찾아 마늘쫑 뽑기, 제초작업 등 봉사활동으로 어려움을 함께 나누는 조직으로 한 층 더 다가가는 계기를 마련했다.

   

박경욱 예천소방서장은“시기를 놓치면 농작물의 품질 저하로 농가 소득에 큰 타격을 줄 우려가 있기 때문에‘농촌 일손 돕기’를 진행했다”면서“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민들에게 작은 힘이지만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예천저널 news@yc-j.kr

<저작권자 © 예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